가끔.

신랑이 애들 데려오길 잘한거 같냐고 묻는다.
오늘은 깡이 데려오길 잘한거 같냐고 묻길래.

"얜 아무 생각이 없어. 그래서 좋아.
그리고 귀끝부터 꼬리끝까지 동글동글해.
귀여워"

종마다 특성이 있지만.
아메 애들의 장점은 백치인듯.
정말 생각이 없다.

그래서 더 귀엽다.







'고양이 홀릭 > 꾸미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꼼의 근황.  (8) 2013.03.05
가끔.  (6) 2013.03.02
미앙이는.  (2) 2013.02.24
생일 축하해 깡양.  (8) 2013.02.15
엄마쟁이. 아들편애.  (6) 2013.01.27
신랑이 찍은 깡꼼.  (4) 2013.01.27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  ···  |  140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