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고양이 자연주의 육아백과


몇년 전부터 애묘인, 애견인에게 자연식, 생식 바람이 불고 있다.
나도 자연식 내지는 생식이 관심이 많으나 실제 여건이 갖춰지지 못해서 시도를 하고 있지는 못하다.
최근 "책공장더불어"에서 "개.고양이 자연주의 육아백과"라는 책이 나왔다.

잠깐 여기를 참고- 

<yes24에 기재된 내용>
개 고양이 자연주의 육아백과
리처드 H. 피케른,수전 허블 피케른 저/양현국,양창윤
반려동물의 건강과 삶의 질을 생각하는 홀리스틱 대체 수의학

홀리스틱(holistic) 수의학은 일종의 동물을 위한 대체 의학이다. 음식, 사는 환경, 다른 생명체와의 사회적 상호관계, 약물 사용 등을 전체적으로 파악해서 동물의 흐트러진 몸의 균형을 되찾게 해 몸 상태를 자연의 상태와 같이 만들도록 돕는 것이다. 즉, 반려동물의 구토, 발열, 발진 등을 땜질하듯이 증상만 사라지게 하는 것이 아니라 생명체를 전체로 파악하는 시각이다.

책은 반려동물의 건강과 삶의 질에 관한 통념을 완전히 바꾸는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공하는데, 이를테면, 상업용 사료는 정크푸드에 가깝우며 자연 재료를 사용해서 진화론적 식단과 비슷한 음식을 제공해야 한다고 하고, 또한 반려동물에게 필수적이라고 믿는 예방접종조차 거부하라고 말하며 예방접종의 부작용에 대해 자세히 소개하는 등 새로운 질환별 관리법도 자세히 다루고 있다..

미국 최고의 홀리스틱 수의사인 닥터 피케른이 20년 넘게 해온 임상을 바탕으로 만든 홀리스틱 수의학 교본으로 40만 이상의 반려인과 수의사에게 사랑받아온 베스트셀러인 이 책은 사료를 먹이고 꼬박꼬박 예방접종을 시키는 것이 반려동물의 건강을 지키는 최고의 선택이라고 생각했던 한국의 반려인들에게 반려동물과 함께 사는 모습에 대한 근본적인 질문을 던지고 있다.



내용은 크게 "자연주의 육아법"과 "질환"으로 나뉘어져있다.
주로 팻푸드를 선호하는 나로써는 자연주의 육아법 내용 중 "상업용 사료에는..."부분을 보고 뜨악했다.
물론 어렴풋이 알고 있는 내용이지만 볼때마다 놀라게 된다.
솔직히 거기에 있는 소제목만 봐도 간담이 서늘해진다.
예를 들어 중금속, 가장 흔한 위험물질인 납, 화학요염물질이 몸에 미치는 영향 등등등.
(물론 아직 다 읽지 못했다. 괜히 백과가 아니다. 펼쳐 조금 읽으면 잠이 쏟아진다;;;)

나는 꾸미가 나와 보다 오래 살기를 원한다.
물론 생식이나 자연식이 100% 진리일 수 는 없다.
하지만, 나는 욕심이 많기때문에 저걸 실행해보고자 한다.
물론 실행은 집을 나선 이후에나 가능하겠다. 쿨럭;

'고양이 홀릭 > 고양이와 고양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붓다네 - 사드  (0) 2012.09.19
세상 참 좁은거 같음  (2) 2012.08.26
친해지고 싶어...  (0) 2011.12.03
종이우산님 전시회가 이미 시작되었습니다.  (6) 2010.10.03
개.고양이 자연주의 육아백과  (12) 2010.07.05
고양이 중독.  (4) 2010.04.21
|  1  |  ···  |  113  |  114  |  115  |  116  |  117  |  118  |  119  |  120  |  121  |  ···  |  140  |